RecentChanges
  FrontPage
TitleIndex  |  RecentChanges
 


. 그는 우리네와 삶을 같이한 개의 이름이다

우리는 아무리 힘들고 어려워서 극한 상황에 몰려도,

그가 태어나면 이렇게 외치고 힘을 되찾는다.

쫑 낫다!




Powered by MoniWiki
xhtml1 | css2 | rs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