RecentChanges
  FrontPage
TitleIndex  |  RecentChanges
 

아침이슬


****아침 이슬****

긴 밤 지새우고 풀잎마다 맺힌
진주보다 더 고운 아침이슬처럼

내 맘의 설움이 알알이 맺힐 때
아침동산에 올라 작은 미소를 배운다

태양은 묘지 위에 붉게 떠오르고
한낮에 찌는 더위는 나의 시련일지라

나 이제 가노라 저 거친 광야에서
러움 모두 버리고 나 이제 가노라


아침부터 술마시면 안돼요



Powered by MoniWiki
xhtml1 | css2 | rss